보도자료/산학뉴스

㈜국민대학교기술지주, 대학 주도의 전략적 기술사업화ㆍ대학창업펀드 조성

 

㈜국민대학교기술지주 현판식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가 지난 22일 국민대 산학협력관에서 ㈜국민대학교기술지주 현판식을 진행하고 대학 주도의 전략적 기술사업화와 대학창업펀드 조성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날 현판식에는 국민대 이채성 교학부총장(LINC+사업단장), 정승렬 기획부총장(대학혁신추진단장), 차주헌 산학협력단장, 이민석 창업지원단장, 서준경 LINC+사업단 기술이전센터장 등이 참석해 대학기술지주회사 운영 현황 및 성과보고에 이어 대학창업펀드 조성 등 자립화 기반 구축을 위해 16억 원의 자본금(현금) 증자를 결의했다.

 

 

㈜국민대기술지주는 대학이 보유한 우수한 기술과 아이디어를 기업 및 (예비)창업자 등에게 연결하는 창업 및 기술사업화 통합지원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지난해 12월 설립됐다. 이미 ㈜써카디언(대표 김대환), ㈜K3DP(대표 장중식), ㈜국민바이오(대표 장정우), ㈜파미르테라퓨틱스(대표 문철기) 등 4개의 자회사를 설립했고 조인트벤처 유형의 2개의 자회사 설립(또는 편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동국대학교기술지주(주), 국민대 창업지원단과 공동으로 개인투자조합을 결성해 운용을 앞두고 있다. 이를 통해 단순 투자를 넘어 교수 및 학생들의 창업 컨설팅, 사업화 지원, 투자유치, 후속 사업지원 등 대학 창업교육과 투자의 연계를 지원하는 통합지원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또한 동문, 지방자치단체, 민간 출자를 통해 대학창업 기업에 초기 자금을 투자하는 대학창업펀드 조성(교육계정 출자사업 연계)에도 나설 예정이다.

 

언론사제목
동아일보㈜국민대학교기술지주, 대학 주도의 전략적 기술사업화ㆍ대학창업펀드 조성
서울경제㈜국민대학교기술지주, 대학 주도의 전략적 기술사업화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