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산학뉴스

국민대, 전통시장 소상공인 활성화를 위해 전방위 지원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와 성북구청(구청장 이승로)ㆍ성북구전통시장상인연합회(회장 길희봉)는 지난 7일 삼선교 분수 광장에서 ‘사람과 사람이 만나는 전통시장’이라는 주제로 ‘2018 성북구 전통시장 한마당’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길희봉 성북구전통시장상인연합회장, 국민대 이채성 LINC+사업단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는 ▲돈암 ▲정릉아리랑 ▲정릉 ▲길음 ▲장위 ▲돌곶이(석관황금)시장 등 성북구 관내 6개 전통시장이 참여하여 각종 먹거리 및 상품들을 판매하고, 행사장에서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되었다.

 

 

뿐만 아니라 국민대 예술대학 변승욱 교수(성악전공)가 이끄는 성악 앙상블팀의 축하공연도 열렸다. 이번 공연에는 O sole mio,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우정의 노래 총 3곡을 불러 전통시장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역사회주민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채성 국민대 LINC+사업단장은 “국민대는 성북구 지역사회와 주민들을 위하여 다양한 프로젝트를 기획ㆍ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발전과 성장을 위하여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민대는 성북구 전통시장 한마당 지원 이외에도 LINC+사업단 지역혁신중개본부를 중심으로 전통시장 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전통시장 서포터즈를 발대, 시식행사, 선진시장 탐방 등 다양한 프로그램 및 지원책들을 연구하고 있다.

 

언론사제목
국민일보국민대, 전통시장 소상공인 활성화를 위해 전방위 지원